웹보드 게임 이용시간 급감..규제안 위력 '입증'

웹보드 게임 이용시간 급감..규제안 위력 '입증' 0001

웹보드게임 규제안이 시행됨에 따라 주요 웹보드게임의 PC방 이용시간이 일제히 하락세로 돌아섰다.

'웹보드 게임 사행화 방지조치'라는 이름으로 지난달 24일부터 시행에 들어간 이번 규제안에 따라 웹보드게임 운영사들은 ▲월 게임머니 구매한도 제한(30만원) ▲일 게임머니 손실한도 제한(10만원) ▲게임의 자동진행 금지 등을 준수해야 한다.

3일 게임트릭스에 따르면 이번 웹보드게임 규제안에 따라 NHN엔터테인먼트(181710) 한게임, CJ E&M(130960) 넷마블, 네오위즈게임즈(095660) 피망 등에서 서비스되고 있는 포커게임은 이용시간이 20~40% 감소했으며, 고스톱은 10~25% 줄어들었다.

포커게임을 살펴보면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는 ‘한게임 로우바둑이’의 지난 1일 전체 PC방 사용시간은 3만3149시간으로, 2월 1일의 5만9051시간에 비해 43% 감소했다.

웹보드 게임 이용시간 급감..규제안 위력 '입증' 101

웹보드게임의 이용시간은 일반적으로 월초와 게임이용시간이 많은 주말에 상승세를 보이는데, 양 일은 모두 월초에 토요일이라는 공통점이 있다.

넷마블 포커 역시 지난 1일 1만4552시간으로 2월 1일 2만5242시간에 비해 42% 감소했으며, 피망 로우바둑이도 1만4872시간에서 1만1350시간으로 23% 줄어들었다.

포커게임에 비해 사행성 논란이 상대적으로 적은 고스톱게임도 규제의 영향을 받았다. 한게임 신맞고는 이용시간이 지난 2월 1일 2만7214시간에서 3월 1일 2만178시간으로 25% 감소했으며, 피망 뉴맞고와 넷마블 대박맞고도 각각 13%, 11% 줄었다.

규제안 시행을 계기로 주요 웹보드게임의 이용시간이 대폭 감소한 것으로 풀이할 수 있으며, 이는 매출 하락으로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에 각 게임사들은 새로운 수익모델을 찾기에 분주한 모양새다.

NHN엔터테인먼트(181710)는 국내 규제 리스크가 없는 북미 지역에서 소셜 카지노 게임을 올해 상반기에 출시할 예정이다. 또 네오위즈게임즈의 모바일 웹보드게임은 지난해 연말부터 입소문이 퍼지면서 30대 이상 남성 사용자 수를 서서히 늘려가고 있다.

◇모바일 피망 '뉴맞고(주황색)'과 포커(파란색) 일일 순사용자가 별다른 광고마케팅 없이도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간접충전 방식으로 게임머니 구매가 불가능한 점 등 PC웹보드게임보다 더 강력한 규제를 받고 있지만 새로운 시장인 것은 분명하다

사용자에 대한 처벌은 없이 사업자만을 대상으로 하는 규제안 때문에 불법 사행성게임만 더 키우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제기되고 있다.

최근 게임업계에서는 규제안 시행 이후 불법 사행성 게임물 광고가 부쩍 늘었으며, 기존 웹보드게임 이용자를 불법 게임물 운영자들이 흡수하려는 시도가 많아지고 있다고 지적한다.

또 소규모 클라우드 서버를 이용한 불법 사설 카지노 형태의 태블릿PC방이 더 확산되는 것 아니냐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이에 문화체육관광부와 게임물관리위원회 측은 향후 경찰·지방자치단체 등과 공조를 통해 불법게임사업장에 대한 단속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더 많은 스토리

어떻게 생각하세요?